IT·인터넷 관련뉴스

미캐닉, 한국퍼스널모빌리티협회와 업무 협약 체결… 퍼스널모빌리티 산업 활성화 기대

뉴스포커스 0 18


서울--(뉴스와이어)--‘미캐닉’이 한국퍼스널모빌리티협회(KPMA)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미캐닉은 공유 퍼스널모빌리티 운영사를 대상으로 운영 및 정비 구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미캐닉은 운영사들의 편의성을 높이고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퍼스널모빌리티협회 협회장(왼쪽)과 김현기 ‘미캐닉’ 대표(오른쪽)가 상호 협력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퍼스널모빌리티협회 협회장(왼쪽)과 김현기 ‘미캐닉’ 대표(오른쪽)가 상호 협력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미캐닉이 제공하는 서비스는 퍼스널모빌리티 운영사들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퍼스널모빌리티 운영은 다양한 요소를 고려해야 하는 복잡한 과정이기 때문에, 이를 위한 전문적인 서비스가 필요하다. 미캐닉의 운영 및 정비 구독 서비스는 이런 요구를 충족하는 효과적인 솔루션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퍼스널모빌리티협회(KPMA)는 미캐닉과 협약을 통해 회원사들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협회는 이번 협약을 통해 회원사들에 더 큰 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됐으며, 이는 결국 퍼스널모빌리티 산업 전반의 성장을 촉진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협약은 미캐닉과 한국퍼스널모빌리티협회(KPMA)가 퍼스널모빌리티 산업의 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하는 첫 걸음이다. 양 기관은 앞으로도 산업의 성장을 도모하고, 퍼스널모빌리티를 이용하는 사람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퍼스널모빌리티 산업은 국내외에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분야로, 이런 흐름은 미래에 더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런 상황에서 미캐닉과 한국퍼스널모빌리티협회(KPMA)의 협력은 산업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중요한 발판이 될 것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퍼스널모빌리티 산업의 안전과 질서 확립 및 선도적 역할을 담당하며, 산업의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현기 ‘미캐닉’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퍼스널모빌리티협회(KPMA)와 함께 산업의 성장을 위해 노력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퍼스널모빌리티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미캐닉 소개

미캐닉은 공유 퍼스널모빌리티 운영사를 대상으로(B2B) 운영 서비스와 정비 서비스 구독, 작업자 매칭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운영사들의 스타일에 맞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미캐닉의 공유 퍼스널모빌리티 토털 케어 플랫폼은 공유 킥보드, 공유 자전거 등 다양한 공유 퍼스널모빌리티를 대상으로 한다. 운영사들은 원하는 기간 필요한 운영 및 정비 서비스를 구독할 수 있으며 사물 인터넷(IoT), 컨트롤러, 모터 등 핵심 부품 수리 서비스도 함께 제공된다. 또 미캐닉은 작업자 매칭 시스템을 도입, 고객사들의 요구에 따라 전문가를 찾아주거나 직접 교육도 진행한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자신의 요구에 가장 적합한 전문가와 함께 더 안전하고 신속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웹사이트: http://mechanik.kr

0 Comments
카테고리
투데이포스팅
글이 없습니다.